KBO 농락하는 키움, 이번엔 이장석 전 대표 최측근 임원 복귀

오늘 KBO에 따르면 키움은 최근 KBO에 임상수 변호사의 비등기 법무이사 등록을 통보했습니다. 임상수 변호사는 과거 이장석 전 대표의 '옥중 경영' 의혹의 중심에 있었던 인물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