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학과 K-바이브

한국학과 K-바이브

한국학과

전국에서 가장 우기인 고속도로가 폐쇄되고 강이 범람하는 시기에 나는 매일 아침 한양대학교로 향합니다.

미국에서 가장 크고 권위 있는 대학 중 하나인 이 대학은 현재 전 세계에서 온 유학생들을 위한 여름 프로그램을 주최하고 있습니다.

그 일환으로 문화, 사회, 젠더, 한류에 중점을 두고 한국에 대한 강의를 하고 있습니다.

이 경험에서 가장 놀라운 것 중 하나는 지난 몇 년 동안 매년 여름과 겨울에 반복되어 온 사실입니다. 전 세계의 젊은이들은 모두

K-vibe에 관한 것입니다. Ateez에 대해 배우기 위해 Arizona와 Azerbaijan에서 학생들이 도착합니다. 그들은 서태지를 탐험하기 위해 쓰촨과 시드니에서 왔다.

그리고 캔터베리와 켄터키에서 유교를 논의하기 위해. 수많은 학생들을 정체성, 국적 또는 민족성 측면에서 일반화할 수 있는 실질적인 방법은 없습니다. 백인, 흑인, 남성, 여성, 보수, 트랜스젠더, 히잡 등입니다. 그러나 그들을 하나로 묶는 것은 나이와 한국에 대한 관심입니다. 그

런 식으로 설명하면 거의 Gap 광고의 광고처럼 느껴지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것이 현실입니다.

이 학생들은 자신의 경험, 지식 및 배경을 가져옵니다. 그들은 한국에 대해 더 배울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위대한 K 지도자와 국가의 빛나는 플라스틱 환상적인 성취를 찬양하는 모든 말을 하는 종교나 컬트에 입문해서는 안 됩니다.

한국학과

먹튀검증커뮤니티 그러나 동시에 한국 사회와 정치의 크고 작은 모든 문제를 단순히 그늘을 드리우고 강조하는 것은 트위터 사용자들이

좋아하는 유토피아적 기준에 완전히 부합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대신, 작업은 학문적이고 개방적입니다. 그들은 박정희가 한국 사회, 역사, 문화, 음악에서 피할 수 없는 역할뿐만 아니라

오늘날 국가 서사에서 그가 차지하는 정신 분열증적 역할에 대한 복잡성을 이해하는 것을 즐긴다. 학생들은 한국 사회의 비밀과 민족과 문화를

이해하는 방법을 발견했다고 믿고 즉시 한, 정, 눈치에 손을 뻗고 나서 오리엔탈리즘에 대한 반성과 분석에 빠져든다. 그들은 한국이 하나가

아니라 여러 개라는 것을 이해하게 됩니다. 5,000만 시민, 전 세계의 수많은 디아스포라뿐만 아니라 5~10년 전만 해도 곱창으로 광주를 몰랐던 사람들이 모두 이 현실을 바라보고 있습니다.

내러티브, 저자 및 이해를 위한 이러한 투쟁은 다양한 도전과 갈등을 수반합니다. 물론 많은 사람들은 한국에

대한 자신의 견해가 나이, 경험, 민족 또는 학력에 따라 결정되는 한국의 견해라고 주장하기를 원합니다. 물론 그러한 요소를 무시해서는 안 됩니다.

그러나 한국과 한국에 대한 연구는 성장하고 있습니다.

여기 코리아 타임즈의 최근 보고서에는 캐나다와 영국의 사람들이 진전이 없다고 한탄했으며 일부는

성장에 대한 보고서를 피상적인 것으로 비난하기도 했습니다. 그들은 더 많은 돈과 투자를 요구했습니다. “우리는 일본과 중국처럼 되어야 한다”고 그들은 말합니다. “우리는 자금 지원을 원합니다. 외교부는 한국에 대해 더

알고 싶어하는 사람들을 위한 프로그램, 후원 및 지원을 수립해야 합니다.”Mor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