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조 금메달리스트 신재환 택시 기사 폭행 파문…선수 관리 빨간불

도쿄올림픽 남자 기계체조 금메달리스트인 신재환이 만취한 상태에서 택시 기사를 폭행해 파문을 일으켰습니다. 대전유성경찰서에 따르면 15일 오전 1시쯤 한 택시기사가 유성구 반석동 한 도로에서 신재환에게 맞았다고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