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 후 ‘침묵의 퇴장’…’피겨 간판’ 유영이 4대륙 선수권에서 표정이 사라진 이유

피겨 스케이팅 4대륙 선수권에서 '피겨 간판' 유영 선수가 아쉬운 첫 점프 실수 속에 4위에 올랐습니다. 오늘 아스토니아 탈린에서 피겨 스케이팅 4대륙 선수권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 경기가 치러졌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