떴다 하면 ‘세계신’…15세 ‘피겨 샛별’ 발리예바 돌풍

15살 러시아의 피겨 샛별 발리예바가 쇼트프로그램 세계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시니어 데뷔 시즌에 세계 기록을 잇달아 경신하며 베이징 올림픽의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올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