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눈물’ 닦은 신유빈…국제 대회 첫 우승

한국 여자탁구의 17살 에이스 신유빈 선수가 도쿄올림픽의 아픔을 씻어내고 국제 대회 첫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아시아선수권 여자복식에서 전지희 선수와 함께 정상에 올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