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만성’ 백정현, 4년 38억 원에 삼성 잔류

34살의 늦은 나이에 최고의 시즌을 보낸 프로야구 FA 백정현 투수가 4년간 최대 총액 38억 원에 삼성에 잔류했습니다. 삼성은 34살에 첫 F…

기사 더보기